ad34
default_setNet1_2

원희룡 “고향으로 돌아온 것 같지만...여러 느낌 난다”

기사승인 2020.02.17  23:06:39

ad35

공유
default_news_ad1

- 원희룡 제주지사, 미래통합당 첫 최고위원회 참석...황교안 대표로부터 임명장 수여 받아

   
▲ ⓒ일간제주

중도와 보수 총망라를 기치로 17일 출범한 미래통합당이 이날 오후 첫 최고위원회를 개최했다.

   
▲ ⓒ일간제주

이런 가운데 최고위원으로 합류한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고향으로 돌아온 거 같긴 하지만 그동안 많은 일 있었기 때문에 여러 느낌이 든다“며 ”아직 미진한건 아직 사실이지만, 우리부터 하나로 통합을 함으로써 국민들이 더 크게 마음 모을 수 있는 물꼬 텄다고 생각한다“며 ”일선 현장의 민심을 당에 반영하는 방법을 찾는데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 ⓒ일간제주

원 지사는 이날 황교안 대표로부터 최고위원 임명장을 수여받은 후 “통합은 새로운 출발이고 대한국이 제대로 가기 위해 필요조건을 오늘 이뤘다고 생각한다”" 말했다.

   
▲ ⓒ일간제주

이어 원 지사는 “국민들은 과거에 야당의 모습, 과거의 지금 야당의 국정운영에서 많은 실망했기 때문에 혹시나 과거로 돌아가거나 과거 머무르는 그런 흐름 되지 않을지 걱정하고 있”며 “그렇기 때문에 국민 눈높이에 맞고 이미 스쳐가 버린 과거 잣대가 아닌 우리가 앞으로 만들어야할 미래 기준에 맞는 진정한 혁신이 필요하며, 이게 나라를 바로세우는 충분조건 될 것”이라며 미래통합당이 하나로 된 목적을 이룰 수 있음을 재차 강조하기도 했다.

송미경 기자 news@ilganjeju.com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