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4
default_setNet1_2

제주교육청,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 발표

기사승인 2021.01.22  12:56:24

ad35

공유
default_news_ad1

- 2019년 1차 조사 대비 학교폭력 피해·가해·목격 응답률 감소... 2021년 학교폭력 실태조사부터 이동통신(모바일) 기기로 참여 가능

   
▲ ⓒ일간제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초·중·고등학교(초4~고2)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이 조사는 매년 두 번 실시(4월 전수조사, 9월 표본조사)하여 왔으나, 2020년에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하고 학교현장의 업무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한 번으로 축소하여 9월에 시행하였다.

▣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 개요

○(추진근거) 「학교폭력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 제11조 및 동법시행령 제9조

○(기간/대상) ‘20.9.14.(월)~10.23.(목)(온라인조사)/ 초4~고2재학생 중 45,829명(86.8%) 참여

○(조사내용) ‘19년 2학기 ~ ’20년 10월 23일까지 학교폭력 관련 경험 및 인식

○(위탁기관) 한국교육개발원(조사개발 및 분석) / 한국교육학술정보원(온라인조사 시스템 운영)

○(조사공개) 학교알리미 공시(12월말)

실태조사 결과, 피해응답률은 1.6%로, 2019년 1차 조사(2019.4.1.~ 2019.4.30.) 대비 0.6%p 감소했다.

학교급별로는 초 3.1%, 중 0.7%, 고 0.3%로 조사되어, 2019년 1차조사 대비 각각 초 1.9%p, 중 0.4%p, 고 0.1%p 감소하였다.

피해 유형별 응답률은 △언어폭력 36.7%, △집단따돌림 및 괴롭힘 24.3%, △사이버(휴대전화)괴롭힘 10.0%, △신체폭행 8.5%, △스토킹 6.0%, △금품갈취 5.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피해발생 장소는 △학교 안이 67.3%, △학교 밖이 23.9%로 나타났으며, 학교 안의 경우 △교실 31.3%, △운동장 13.8%, △복도 10.5%, △급식실․매점 6.7% 등의 순으로 학생생활 공간 안에서 주로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발생 시간은 △쉬는시간 36.1%, △점심시간 17.7%, △하교 이후 17.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폭력 저연령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교육과정과 연계한 학교폭력예방 프로그램 운영 및 평화교실 운영학급 지원, 학생 참여·체험 중심의 인성교육 강화, 관계중심의 생활교육 확대, 위(Wee) 클래스를 확대하는 등 학교 현장을 지원하고, 전사회적 대응 체제를 구축하도록 노력하겠다”며, “학교폭력 예방에 초점을 두고 가해 학생 처벌중심의 응보적 생활지도에서 벗어나 피해학생 중심의 관계회복을 위한 회복적 생활교육을 확대·운영하여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는 학교문화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고경희 기자 news@ilganjeju.com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