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4
default_setNet1_2

[여론조사]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40% 깨졌다...‘레임덕 시작?’

기사승인 2020.08.14  14:36:38

ad35

공유
default_news_ad1

-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 14일 문재인대통령 국정수향 지지도 결과 발표

콘크리트 지지율을 보이면서 든든한 여당의 울타리를 자처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0%가 무너졌다.

야권 등 정치권 일각에서는 문재인 정권 레임덕 이야기를 꺼내는 등 여당과 청와대가 긴장하는 모양새다.

   
▲ 한국갤럽 자료 갈무리ⓒ일간제주

14일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한국갤럽이 지난 11~13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1001명을 대상으로 ‘문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 물어 14일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의 긍정 평가는 전주(44%)보다 5%포인트(p)가 하락한 39%를 기록했다.

부정평가는 전주보다 7%p가 상승한 53%였으며, 8%는 의견을 유보했다.

이번 여론조사 지지율은 조국 전 법무부장관 사태로 지난해 10월에 한때 40% 밑으로 떨어졌던 이후 10개월 만이다.

특히, 이번 여론조사에서 대통령 직무 긍정률 하락폭은 30대가 60%에서 43%로 크게 떨어졌다.

그리고 지역별로는 서울지역에서 48%에서 35%으로 크게 떨어졌다.

연령대별 내역에서는 긍/부정률은 Δ18~29세(이하 '20대') Δ8%/46% Δ30대 43%/47% Δ40대 47%/46% Δ50대 36%/61% Δ60대 이상이 33%/62%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에서 문재인대통령 직무 수행 부정 평가가 이유로 '부동산 정책'(35%)을 1순위로 꼽았다.

[조사개요]

- 조사기간: 2020년 8월 11~13일

- 표본추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집전화 RDD 15% 포함)

- 응답방식: 전화조사원 인터뷰

- 조사대상: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

- 표본오차: ±3.1%포인트(95% 신뢰수준)

- 응답률: 13%(총 통화 7,871명 중 1,001명 응답 완료)

- 의뢰처: 한국갤럽 자체 조사

그 밖의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하면 된다.

인터넷뉴스팀 기자 news@ilganjeju.com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