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34
default_setNet1_2

[사건/사고] 물질하던 70대 해녀 숨져

기사승인 2020.01.17  15:55:50

ad35

공유
default_news_ad1

서귀포해양경찰서(서장 김언호)는 오늘(17일) 오전 9시 17분경 위미리 인근 해상에서 물질 작업하던 해녀 A씨(75세, 여)가 의식을 잃고 해상에 떠 있는 것을 동료해녀가 발견하여 119이용 서귀포소재 모의료원으로 후송하였으나 숨졌다고 밝혔다.

서귀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동료해녀가 발견당시 A씨는 호흡 및 맥박이 없는 상태로 해상에 떠 있었으며, 70대 해녀는 오전 9사 59분 사망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서귀포해경은 동료 해녀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할 예정이다.

양지훈 기자 koreanews1973@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