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귀포시, 제주곶자왈도립공원 청소년들과 곶자왈 지킴이 활동 추진

기사승인 2019.06.14  14:54:01

공유
default_news_ad1

서귀포시는 지난 6월 9일, 5월 4일부터 5일까지 성황리에 진행되었던 ‘곶자왈! 걷고 그리고 느끼다’에 참여한 국제학교 연합미술팀'더에이', 관현악 앙상블팀'소노스', 온새미로팀이 다시 모여 행사를 통해 얻은 수익금으로 곶자왈 도립공원에 물건을 기부하는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곶자왈! 걷고 그리고 느끼다’ 행사에 주관단체로 참여한 연합미술팀(더에이)은 행사기간에 직접 곶자왈의 동식물 캐릭터를 개발하여, 이를 상품으로 제작하여 판매했으며, 관현악 앙상블팀(소노스)과 온새미로팀은 연주, 페이스페이팅, 이끼화분 판매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이 3개 단체는 행사를 통해 얻은 수익금 200여만원으로 도립공원 운영에 필요한 컴퓨터, 복합기 등 사무집기 등을 구입하여 전달했다.

대정읍 신평리 신승범 이장은 “행사에 참여한 청소년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이번 행사를 통해 도립공원이 주변 청소년, 지역주민들과 한층 가까워 질 수 있는 기회를 만들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었고, 지속적으로 이런 자리를 만들어 자연과 사람이 함께 어울리는 기회를 넓혀가는 것이 도립공원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 또한 앞으로도 청소년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사회에 대한 이해 및 사랑을 키우고, 각각의 재능을 발휘해 제주의 생명숲 곶자왈을 보존하고 지키는 일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청소년들과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변부현 기자 ilganjeju@daum.net

<저작권자 © 일간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